북한산 등산로 가는길에 도시벽면녹화사업으로 돈을 들여가며 불편함을 만들어내는 지자체

 

도시벽면녹화사업이라고 철조망이나 돌로 되어있는 벽면을 나무를 심어서 환경을 개선하는 사업이 있습니다.

참 괜찮은 사업이고, 칙칙하고, 황량한 모습을 줄이는데 많은 도움이 될듯합니다.

이렇게 벽면에 낮은 나무를 심어서 참 보기에 깔끔합니다.

하지만.. 이렇게 좁은 길에도 보행에 불편을 주면서 과연 이런 시설물을 설치해야 할까요?

벽면녹화사업을 하지 않았다면, 두명이서 걷을수 있는 길인데, 벽면녹화사업으로 인해서 사람하나 지나가는 정도밖에 되지 않습니다.


여성분이 지나가는 모습인데, 덩치큰 남자분이 지나가면 좀 걸리적 거리겠지요? 더군다나 여름을 갖지나서 그런지 나무들이 울창하게 자라서 통행에 더욱 불편을 주고 있습니다.

이곳은 북한산 국립공원 구기터널매표소로 들어가는 곳으로 주말이면 정말 사람이 많이 다니는곳인데, 분명 문제가 있는듯 합니다.

여기는 위 사진보다 약간 넓은 길인데, 등산장비를 메고 남자한명이 지나가는 정도네요.

산행을 하면서 이건 정말 아닌듯해서 해당 지자체인 은평구청에 민원을 넣었습니다. 벽면녹화사업도 좋지만, 이렇게 불편함을 주는 구간은 제거를 해달라고 민원사이트에 신청을 했더니, 얼마되지 않아서 바로 답변이 오더군요.

○ 우리 구정에 애정 어린 관심을 가져주시는 고객님께 감사드립니다.
○ 고객님께서 불광역에서 구기터널 방면 벽면녹화 화단 제거 요청하신 민원에 대하여 아래와 같이 답변드립니다.

- 도시벽면녹화사업은 서울의 거리를 아름답고 쾌적한 환경조성을 위하여 시행하고 있는 사업으로, 민원지역(구기터널 주변)은 2006년 서울시 예산 지원을 받아 우리 구에서 조성을 하였습니다.
- 우리 구에서는 북한산 등반 이용객들의 보행에 불편이 없도록 수목가지치기 작업 등을 시행하여 불편이 없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습니다.

○ 고객님의 가정에 행복이 가득하길 기원 드리며, 보다 궁금한 사항이 있을 경우 우리구 공원녹지과(☎351-xxxx, 담당 : OOO)로 연락하여 주시면 자세히 답변 드리겠습니다. 끝. 


한마디로 철거는 고려해보지도 않고, 수목가지치기정도로 불편을 없도록 한다고 하네요...-_-;;

아름답고 쾌적한 환경조성을 위해서 시행을 했다고 하는데, 정말 아름답고 쾌적한 환경조성을 위해서는 철조망을 걷어내는것이지, 철조망을 나무로 가린다고 해결이 될까요?

거기다가 사람들의 불편함까지 가중시키면서, 아름답고 쾌적한 환경조성이라니요? 아무리 멋지고 이쁜 디자인의 제품이라고해도 가장 중요한것은 제 기능을 발휘하냐인데, 이건 뭐 겉만 번지르르 하게 만들어 놓은 전시행정이 아닐까요?

몇일후에 산행을 하면서 지나가보니 가지치기를 해놓았더군요.

하지만 근본적인 문제는 전혀 손을 데지 않으니, 역시나 사람은 한사람이 지나가는 정도밖에 안됩니다.

과연 이러한 시설물이 올바른 설치물일까요?

남이 돈을 내준다고해도, 내 집에 이런 공사를 했을까요?

물론 공무원의 입장에서는 서울시에서 지원을 받아서 설치를 한것을 불편하다는 이유로 없앤다는것이 쉽지는 않을것입니다. 하지만 최소한 방문을 해봐서 사람이 지나다니는데 불편이 없는지 검토를 해보고, 검토결과 문제가 없다고 생각이 든다면 큰 지장이 없어서 철거를 할수 없다고 하던지 해야지... 그냥 가지치기로 넘어가면서 불편을 제공하는 근본적인 문제는 남겨두는것이 옳은 처사일까 싶은데, 과연 이 공사를 세금을 들여서 한 공사라고 한다면 이곳을 지나다니는 사람들은 어떤 생각을 할까요?

도로 우회전길에 벽돌도로로 안전과 미관까지 고려한 강남구와 민원을 넣어야 하는 울동네

한강에서 훌치기 낚시 좀 하지마세요

볼라드 설치 - 구청에 민원을 넣다

북한산 둘레길에 업소가 무단으로 설치한 불법 사설 신호판 이정표

민원신고로 설치한 도로옆 반사경

자전거 전용 도로를 달리는 사람, 어떻게 대처 해야 할까?

구청의 시민에 대한 배려없는 민원 대처

인터넷 민원이라는 편리한 제도가 생겨서, 살다가 불편하고, 개선해야 할점이 생기면 민원을 넣어서 고치려고 하는데, 인터넷 민원이 처음 도입 되었을때는 민원에 대해서 전화로 설명도 해주고, 잘 처리를 해주더니, 요즘은 좀 만성이 되었는지, 스마트폰으로 답변되었습니다라는 문자만 달랑 오고 마는듯 하네요...-_-;;

뭐 블로그에 글을 올린다고 개선이 되지도 않겠지만... 아마 서울시장이나 구청장, 혹은 국회의원이 등산길을 지나가다가 이거 뭐야 너무 불편하잖아라는 한마디면 또 사라질지도 모르는 일인데, 과연 이러한 지자체의 별 생각없는 세금을 들여서 한 공사에 대해서 어떤 생각이 드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