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은 없다 (Religulous) - 무신론자와 유신론자의 대화에 대한 다큐영화

 

영화라기 보다는 TV 다큐멘터리에 가까운 형식으로, 미국의 정치 개그맨 빌마허라는 사람이 무신론자의 입장에서 다양한 종교계의 사람들, 과학자, 시민등을 만나서 이야기를 하고, 서로 대화를 하는 방식으로 종교에 대해서 이야기를 하는 내용...

BBC다큐 Root Of All Evil - 종교 바이러스
BBC다큐 Root Of All Evil - 신이라는 망상, 종교는 모든 악의 근원?
리처드 도킨스 박사가 출연한 방송보다는 좀 더 자극적이고, 코메디언의 모습으로 좀 실랄하게 비판하고, 비꼬는듯한 방식으로 접근을 한다.
무엇보다 성서의 약점이나 단점을 통해서 상대방을 설득하려고 하는 모습이, 도킨스가 좀 거시적인 면에서 큰 그림으로 접근을 하는 방식과 반대로 접근을 하는듯

하지만 꽤 쑈킹한 이야기들도 많이 접하게 됩니다. 복음서를 쓴 사람과 사도 바울은 예수님을 만난적도 없었고, 인도의 크리슈나는 예수님보다 천년전에 살았는데, 목수였고 처녀에게서 태어났고, 강가에서 세례를 받았으며, 예수보다 600년전의 페르시아의 신 미트라는 12월 25일에 태어났고, 기적을 일으켰으며 죽은후에 3일만에 부활을 했다고....
이외에 탐욕적인 성직자, 목사들의 돈벌이에 혈안된 모습, 동성애 문제, 교회와 성당의 거대화, 종말론이 사실이고 믿는다면 왜 사람들이 그날을 대비해야지 열심히들 살아가고 있는지 등 성서를 통한 비판하며,
종교와 신앙으로 인해서 의문에 대해서 생각하지 않고 믿는것을 미화시키며 사람들을 환상과 불합리에 빠트리며, 이로 인해서 종교간의 갈등, 폭력, 전쟁을 일으키는 원인이 되고 있다고...

뭐 이 영화야 신이 없다는 입장에서 이야기를 한것이지만, 만약에 예수님이나 알라신이 지금의 세상과 교회의 모습을 본다면 어떻게 생각하실까하는 관점에서 보아도 좋을듯한 영화인듯...


BBC다큐 Root Of All Evil - 종교 바이러스
BBC다큐 Root Of All Evil - 신이라는 망상, 종교는 모든 악의 근원?
SBS 스페셜 다큐 - 신의 길 인간의 길 1부 예수는 신의 아들인가?
SBS 스페셜 다큐 - 신의 길 인간의 길 2부 무함마드, 예수를 만나다.
SBS 스페셜 다큐 - 신의 길 인간의 길 3부 남태평양의 붉은 십자가
SBS 스페셜 다큐 - 신의 길 인간의 길 4부 길 위의 인간
EBS 다큐프라임 - 신과 다윈의 시대 2부 - 진화론, 신을 묻다
EBS 다큐프라임 - 신과 다윈의 시대 1부 - 신의 과학, 진화를 묻다
BBC 다큐 - 찰스 다윈의 천재성 - 생명, 다윈 그리고 모든 것

신은 없다 (2008)   Religulous 
요약정보 다큐멘터리 | 미국 | 102 분
감독 래리 찰스 (larry charles)
출연 빌 마허 (bill maher)



미국의 유명한 정치 코미디언 빌 마허는 신은 없다고 믿는‘강경’무신론자다. 아니러니컬하게도 유태인인 빌 마허가 감독 래리 찰스와 함께 미국의 작은 교회부터 거대한 이슬람 성지까지 전세계를 돌며 거기서 만난 종교인들과 함께 과연 신이 있는가에 대해 설전을 벌인다. 2006년 미드나잇 패션에서 소개되었던 <보랏-카자흐스탄 킹카의 미국 문화 빨아들이기>(이하‘<보랏>’)로 세계적인 유명세를 탄 래리 찰스는 도전적인 작품을 하고 싶어 하는 것 같다. 이미 <보랏>으로 많은 논란을 야기 시켰던 그가 <신은 없다>로 또 다른 논란거리를 제공 한다. 하지만 이 작품엔 복잡하고 비현실적인 세상에서 신은 없다라는 주장을 펼치기 보단 가끔씩 현실도 돌아볼 줄 알아야 한다는 교훈이 담겨 있다. 빌 마허의 대사처럼 신의 존재를 부정하는 것이 아니라 신의 존재가 인간으로 인해 어떻게 왜곡되어 왔는지를 되짚어봐야 한다는 메시지가 그냥 흘려 들을 말은 아닌 것 같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