옥탑방 왕세자, jyj 박유천, 한지민 주연의 조선시대와 현대를 넘나드는 SBS 타임슬립 드라마

 

조선시대의 왕세자가 왕비의 죽음을 파헤치다가 적들에게 쫓기다가 현대로 넘어와서 진정한 사랑을 찾아가면서 벌어지는 에피소드를 그린 드라마

가수 박유천(이각)과 한지민(박하)이 주연으로 출연을 해서 상당한 인기를 끌었는데, 꽤 재미있게 보기는 했지만, 중후반은 왜 과연 이태성(용태무)과 홍세나(정유미)는 그렇게까지 지독하고, 악날하게 굴어야했을까라는 생각이 든다.

드라마를 볼때 보통은 본방사수로 TV를 직접보거나 다음날에 다운로드를 받아서 보는 방법과 드라마가 종영된후에 한꺼번에 방송을 몰아서보는 방법이 있는데, 감칠맛나면서 스릴넘치게 보려면 본방사수가 좋기야 하지만, 제대로 보기위해서는 전편을 주말이나 연휴에 몰아서 보는 방법이 더 나은듯하지만, 스포일러때문에 약간 문제가...

암튼 이 방송도 한꺼번에 몰아서 보았는데, 전반적으로 재미있고, 볼만했지만... 쭉 이어서 볼때는 전체적인 흐름이 매끄럽지 못하면 티가 나는데, 이 드라마도 그러면에서는 악역 조연들의 행동을 전체적인 맥락에서 좀 이해가 안가는듯...

SBS 옥탑방 왕세자 홈페이지 바로가기 - http://tv.sbs.co.kr/okprince/main.jsp

타임슬립 닥터 진(Jin)-송승헌, 김재중, 박민영주연의 MBC 드라마의 일본 원작만화

SBS 신의 - 고려시대와 현대를 넘나드는 이민호, 김희선 주연의 드라마

닥터진이나 신의와 같은 경우에는 미래에서 과거로 갔기때문에 영웅이나 신처럼 떠받쳐지지만, 과거에서 온 그들은 웃지못할 에피소드와 미개인같은 모습을 보여주는데, 옥탑방왕세자에서 가장 큰 재미를 주는 부분인듯...

뭐 그래도 나름 조선시대에서 무예, 두뇌, 사교에 능한 신하들이 넘어와서 나름 잘 적응을 한듯~

이각과 박하의 사랑은 이루어질듯 말듯하면서 참 애간장을 태우면서 잘 이끌어나간듯한데, 막판에는 꽤 반전도 재미있게 보여주며, 감동을 주기도 한듯한데.. 박유천은 동방신기, JYJ등 가수로만 활동을 했지만,... 연기고 꽤 잘한듯한데, 어찌보면 현대에서 연기하는 세자의 사극식 연기라서 편하게 연기를 하고, 부자연스럽지 않은듯 하기도 하다.

암튼 이들 둘과 홍세나의 삼각관계를 보면서, 나도 남자지만, 남자들의 좀 삐뚤어진 연애와 사랑관을 느끼게 된다. 내면보다는 외면을 우선시하고, 나중에서야 그것이 잘못되었다는것을 깨닫고 후회를 하지만 이미 늦었다는것을...

드라마에서 이각이 외모때문에 세자빈인 홍세나를 선택한것도 아니고, 현대에서도 과거의 연때문에 홍세나를 사랑했던것이지만... 결국에는 눈에 보이는것만으로 판단을 하는것이 세자의 눈을 가린듯한데, 어제 울랄라부부에서 김정은이 신현준에게 남자는 시각에 약하지만, 여자는 청각에 약하다는 말이 생각난다.

드라마를 보고나서 결론이 아름다운 사랑을 이룬것일까.. 이루지 못한것일까를 생각해보는데, 환생으로 암시를 보여주기는 하지만.. 역시나 진정으로 사랑하는 사람과 무려 300년이라는 시간을 두고 떨어져서 나름대로의 삶을 살아가는 연인의 모습이 안타까울 따름이다.

첫사랑을 이루고, 그 대상과 영원한 행복을 꿈꾸지만... 대부분 곁에는 최선이 아닌 사람이 있는것이 대부분인데, 이 드라마를 보면서 진한 아쉬움과 함께... 또 지난 사랑을 떠올려본다.

어딘가에서... 어느공간에서... 그 누군가와... 잘살고 있을텐데... 입이 찟어질정도로 너무 행복해하지는 마라...-_-;;

SBS 옥탑방 왕세자 홈페이지 바로가기 - http://tv.sbs.co.kr/okprince/main.jsp

KBS 드라마 - 거짓말 (1998) - 사랑은 정말... 없어...

SBS 드라마 뿌리 깊은 나무, 우물쭈물 살것인가! 치열하게 꿈을 위해 살아갈것인가!

SBS 드라마 싸인(SIGN) - 대한민국 부검의와 국과수를 말하다!

SBS 드라마 나쁜남자 - 한가인, 김남길, 일본 배우 토요하라 코스케 출연

SBS 드라마 자이언트(Giant) - 사랑과 복수의 대서사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