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디북스-스마트폰의 전자책 ebook 추천 앱 사용방법 (아이폰,안드로이드)

 

QOOK 북카페 - ebook 전자책 시장에 너무 급하게 서두르는 KT
스크리브드닷컴 - 출판계의 새로운 혁명

PC상에서 볼수 있는 북토피아와 같은 전자책(ebook) 사이트들이 많기는 하지만, 컴퓨터 모니터 앞에서 책을 읽는것이 쉽지 않고, 휴대성 문제로 최근에는 아마존 전자책 단말기 Kindle(킨들)이 나오고, 인터파크에서는 Biscuit와 같은 단말기가 나오고, 애플의 아이패드로 휴대성이 점차 강화되기 시작했습니다.

하지만 요즘 그보다 더 열풍인것이 바로 스마트폰(SmartPhone)인데, 개인적으로는 10여년 전부터 Palm을 이용하면서 텍스트파일을 담아서 지하철이나 버스에서 읽어 왔는데 가독성이 좀 아쉬웠는데, 최근에는 정말 스마트폰의 비약적인 발전을 하면서 가독성이 엄청나게 늘어난듯 합니다.

그에 발맞추어서 스마트폰용으로 리디북스(Ridibooks)라는 괜찮은 사이트와 프로그램이 나왔습니다.
아이폰용 프로그램은 예전에 나왔고, 최근에는 안드로이드용 프로그램도 출시가 되었습니다.
프로그램 설치는 마켓에서 '리디북스'라고 검색을 하면 됩니다.

리디북스 홈페이지 - http://ridibooks.com/

홈페이지는 모바일용만 있는데, 스마트폰에서 보는것과 같은 방식입니다.
편하게 회원가입을 하려면 PC에서 가입을 하시는것도 좋을듯 합니다.
리디북스(Ridibook)와 카카오톡 플친하면 베스트셀러 7권을 무료로 주는 이벤트가 진행중입니다



우선은 마켓에서 프로그램을 설치하시고, 회원가입을 하고, 기기등록을 통해서 자신의 안드로이드폰을 리디북스에 등록을 하면 설치는 완료입니다.

http://ridibooks.com/notice.php
더 자세한 활용법은 공지사항에 잘 나와있습니다.

처음에는 조금 헷갈리는것이 인터넷과 앱이 혼용되어서 헤매였는데,
앱 프로그램은 책을 다운받아서 읽는 부분이고,
책을 검색하거나 장바구니에 담고, 결제하는 부분등은 인터넷부분으로 되어있습니다.



무료책에 들어가보면 전면 무료 공개된 장미와 찔레가 보이고, 약 500여권이 제공이 되는데, 주로 저작권 기간이 끝난 문학작품, 시 등이 대부분인듯 합니다.
뭐 그래도 장미와 찔레만 본다고 해도 꽤 괜찮을듯 합니다.



베스트셀러 부분에 들어갔더니 유료로 판매하는 책들이 나옵니다.
대략 50%정도의 할인된 가격으로 전자도서가 제공이 되는듯 한데,
아직은 초기라서 그런지 아주 최근의 책이나 수많은 책이 구비되지는 않은듯 한데,
이점은 점차 좋아지지 않을까 싶습니다.

안드로이드폰에서 장미와 찔레를 다운로드 받아보았습니다.


가독성은 상당히 좋습니다.



메뉴를 누르고, 폰트크기, 메모, 잠금, 화면 전환 등도 설정을 할수 있습니다.

더 매력적인것은 마이북이라는 기능을 통해서 자신이 가지고 있는 text, txt 파일을 전자책처럼 볼수 있다는것입니다.

TIP. 파일 업로드 시 주의할 점
• 마이북 파일은 온라인책장에 30일간 보관됩니다.
• 텍스트 파일(확장자 .txt)만 올리실 수 있습니다.
• 4MB 이하의 텍스트 파일만 올리실 수 있습니다.
• 리디북스 어플리케이션에서 책 내용이 원본과 다르게 끊길 경우, UTF-8 인코딩 형식으로 저장하여 업로드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위와 같은 것만 지키며 되는데, 업무적으로 봐야할 긴내용이나, 인터넷에서 연재되는 글이나 긴 내용들을 변환해놓고, 출퇴근시에 지하철이나 버스에서 본다면 괜찮을듯 합니다.

리디북스 홈페이지 - http://ridibooks.com/

아직은 초기라 많은 전자도서가 있지 않은것이 좀 안타깝지만, 무료책들이나 마이북 기능을 잘 활용만 해도 출퇴근시간을 아주 효과적으로 사용할수 있지 않을까 싶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