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마트폰 24개월 약정이 끝나면 요금제 변경이나 번호이동, 기기변경 어떤것이 좋을까? 꼭폰을 바꾸어야 할까?

 

매년 가을이면 통신시장이 들썩이는듯합니다.

특히나 아이폰유저들이 개통을 한지 24개월이되면서 노예약정이 끝나는 기간이자, 새로운 아이폰5가 나오기도 하고, 이에 맞추어서 삼성 갤럭시s3, 갤럭시노트 LG G폰등 다양한 폰들이 쏟아져 나오더군요.

만약 12개월, 혹은 24개월, 36개월의 약정이 끝이나면 어떻게 하는것이 좋을까요?

경우의 수를 생각하자면,

1. 다른 통신사로 번호이동을 한다.

2. 현재 통신사에서 기기변경(기변)을 한다.

3. 그냥 계속 쓴다.

기타적으로 kt mvno, cj 헬로폰 등으로 옮기는것도 있지만, 제외하고 위 3가지중에서 1,2번은 하나로 합치고, 3번을 하나의 대안으로 생각해 보면 좋을듯 합니다.

1. 계속 쓴다.

2. 새롭게 스마트폰을 바꾼다.

계속 쓰는 경우라면 가급적 요금제를 기본요금으로 바꾸고, 데이터요금제를 만원정도짜리를 사용해보는것이 좋지 않을까 싶습니다.

45, 55,66 요금제 등 다양한 요금제가 있는데, 대부분의 사람들이 기본적인 통화시간이나 데이터 사용량을 넘기지 못하고 소진되어 버리는데, 헤비유저가 아닌이상 11,000원의 기본요금과 10,000원의 데이터요금(보통 1기가정도)를 사용해도 3-4만원도 안나오신다면 기존의 스마트폰 요금제를 쓰는것보다 더 좋을듯합니다.

요즘은 무료인터넷 wi-fi가 많이 보급되어서 지하철에서 공짜, 회사에서 공짜, 집에서도 무료여서 굳이 1기가 넘어가기가 쉽지 않은데, 안드로이드폰이나 아이폰이나 앱중에서 데이터사용량을 알려주는 무료앱이 많으니 한번 설치해보시고, 내가 한달에 어느정도 사용하는지를 가늠해서 선택하시면 좋은데, 동영상 서비스나 화상 영상 통화등을 많이 사용하지 않는다면 그닥 많이 나오지는 않습니다. 간혹 게임을 하면 데이터요금이 많이 나오지 않느냐고 묻는 사람들도 있는데, 프로그램은 폰에서 돌아가고, 데이터들만 통신으로 왔다갔다하기때문에 그다지 많은 데이터가 소진되지 않습니다.

뭐 수도권 이외에 지역에서 3g무선 인터넷 무제한 요금제가 필요하시거나, 빠른 LTE서비스가 반드시 필요하지 않으시다면 굳이 smartphone 요금제는 필요없지 않을까 싶습니다.

두번째로 새롭게 스마트폰을 바꾼다는 저 또한 iphone5로 바꿀 예정이였데, 가만히 생각을 하다보니 과연 새로운 폰으로 바꿀 필요가 있을까 싶은 생각이 들기도 하더군요...

삼성 shp-m4655, htc 다이아몬드폰, 노키아 익스프레스 뮤직폰, 모토롤라 모토로이, htc 디자이어hd등 벌써 5대째를 사용하고 있는데, 과연 내가 그 폰들을 매번 약정이 끝나면 번호이동으로 바꾸면서 뭐가 달라졌나.. 뭐가 좋아졌나라는 생각이 들기도 합니다...-_-;;

그저 첨단의 새로운 폰을 써보고 싶어서 과욕을 부리는것은 아닌지... 그냥 전화길도 충분한데, 쓸데없이 비싼 요금제를 매달 돈을 내가며 사용하고 있는것은 아닌지를 생각해보게 되더군요.

그래서 현재로써는 그냥 지금 스마트폰을 계속 쓰면서 요금제를 저렴한것으로 바꾸고, 아이폰5대신에 아이폰5터치를 하나 구입해서 개발용으로 쓰는것이 더 좋은 선택이 아닐까 고민을 해보고 있습니다.

SK T와이브로 WiBro 브릿지(SBR-100S), 올레 에그(olleh egg)보다 가격, 용량등 조건이 더 나은 이동식 공유기 제품 구입 사용기 리뷰와 사용방법

얼마전 위제품을 구입했는데, 데이터사용량 30기가에 월 5500원의 서비스인데, 상당히 만족스럽운데, 무제한데이터요금제까지는 아니지만, 충분하지 않을까 싶습니다.

뭐 또 한편으로는 첨단시대에 신기술에 있어서 남에게 뒤쳐지지 말자... 비단 기능뿐이 아니라, 패션 액세서리 기능도 한몫을 하지 않느냐라는 생각이 들기도 하는데... 가만 생각해보면 이런것들이 과욕이고, 욕심이고, 과시욕이 아닐까 싶은 생각이 들기도 합니다.

암튼 뭐 각자의 선택이고, 결정인데, 기본요금 66,000원에 기기값 2-3만원씩해서 한달에 8-9만원씩 지출되는 통신비가 과연 나에게 필요한것인지.. 걍 2-3만원이면 해결되는데, 매달 5만원이상을 낭비하고 있는것은 아닌가를 생각해보면 어떨까 싶습니다.

보통 20대부터 60세까지 40년동안 매월 5만원씩하면 일년에 60만원, 약 2500만원정도를 불필요하게 낭비하는것일수도 있는데, 이자까지 계산하면 자동차한대값을 낭비하는것일수도 있다는것을 한번 생각해보고 결정하는것도 좋지 않을까 싶습니다.

지인과 이야기를 하다가 이런저런 생각이 들었는데, 선택가이드라기보다는 약간의 개똥철학처럼 말을 했는데, 한번 내 스마트폰을 바라보면서 나에게 어떤의미인지를 생각해보시고, 선택하시면 좋지 않을까 싶습니다.

KBS 시사기획 창 - 스마트폰에 빠지다, SmartPhone의 문제점과 부작용, 중독등에 대한 방송

아이패드(iPad)를 구입한후에 생활에서 달라진 장점과 단점들은?

MBC 프라임 - 스마트 세상을 바꾸다 (스마트폰이 만드는 새로운 세상)

KBS 스페셜 - 스마트폰의 스마트혁명(Smart Revolution) 세상을 바꾸다!

KBS 스페셜 - Apple의 경고, 스티브 잡스의 애플, 혁신을 말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