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는 왕이로소이다, 세종대왕과 꽃노비가 동화 거지왕자를 패러디란 한국영화 리뷰

 

세종 이산이 왕이 하기 싫고, 형도 무서워서 왕이 하기 싫다고 도망을 갔는데, 마침 세종과 똑같이 생긴 노비가 자신의 주인을 찾겠다고 궁궐에 침입을 해서 서로간에 위치가 하루아침에 바뀌게 된후에 벌어지는 에피소드를 그린 영화...

드라마, 코미디한국120분 2012.08.08 장규성 감독

주지훈, 백윤식, 변희봉, 박영규, 임원희, 이하늬, 백도빈

KBS 경제세미나 - 세종대왕의 과학기술 리더십, 손욱 서울대융합과학기술대학원 초빙교수

KBS 생로병사의 비밀 - 세종대왕 다이어트, 질병은 잘못된 식습관과 생활습관에서 온다!

KBS 역사스페셜 - 세종대왕, 조선을 업그레이드하다

한국사 傳 - 세종대왕, 밥은 백성의 하늘이다 (사진보기)

안데르센의 동화 거지왕자의 이야기처럼 진짜 세종은 노비로 살게되지만, 그런 삶속에서 세상의 참 모습을 보고, 분개하고, 격노를 하게되고...

노비는 이 사건의 전모를 알아차린 정승의 하수인으로 전락을 해서 꼭두각시처럼 되어버리는데... 뭐 스포일러라고 할것도 없이 전반적인 줄거리나 전개는 생각데로 전개되는 영화...^^

뭐 이야기자체가 허구이고, 코미디분야라고 할수 있을정도로 좀 황당한 부분도 없지 않지만... 다양한 조연들이 출연을 해서 약방의 감초의 재미를 주기도 하지만, 재미적인 부분으로는 그닥 추천할만한 영화는 아닌듯...

정치인인 황희정승과 과학자 장영실등도 등장을 해서 세종을 돕기도 하는데, 코믹적인 요소보다는 세종이 세상의 참 모습을 직접 보고.. 격으면서 세상을 다시 보게되고, 그동안 왕이 되지 않겠다고 도망만 가려던 모습에서 왕이 되어서 세상을 바르게 바꾸겠다는 모습쪽으로 이 영화를 보게되면 나름 꽤 볼만한듯...

전반부에는 웃기려고 별짓을 다하지만, 전혀 웃기지도 않고, 좀 지루했는데.. 중후반에는 좀 진지해지면서 나름 괜찮게 본 영화...

이 영화를 보면서 2012년 대통령선가가 오버랩이 된다. 과연 이번에 대선 후보로 나온 대권주자들이 세종처럼 정말로 국민을 위하고, 나라를 위해서 대통령이 되려는 사람인지... 아니면 영화에 나오는 양녕대군처럼 권력욕에 의해서 대통령이 되려는 사람인지 생각해 봐야 할것이다.

이 나라의 왕.. 아니 대통령은 명예나 권력의 최정점이 아니라.. 자신의 모든것을 내려놓고, 자신을 희생해서 이 나라와 국민들으 위해서 살아가는 그런분이 그 자리에 앉아야지... 만약 자신과 자신의 세력들만의 세상을 위해서 권력을 잡는 다면, 세종대왕의 태평성대가 아니라.. 사화가 발생하고, 나라가 반쪽으로 나뉘는 그런 결과를 내지 않을까 싶다.

정말 이번선거... 내가 지지하는 후보가 아니라.. 정말 우리에게 필요한 후보를 뽑아보면 어떨까 싶은 생각이 들게해주었던 영화인듯하다.

진영논리의 뜻과 장단점, 그리고 진영논리의 함점에서 빠져나오는 방법은?

안철수 교수의 대통령 선거 대선 출마 선언과 정치인으로써의 새로운 삶에 대한 기대

SBS 힐링캠프 안철수편 방송 동영상 미리보기 - 내용보다는 시청률이 기대되는 예비 대권주자의 토크쇼

SBS 힐링캠프 기쁘지아니한가, 진보의 대권주자 통합민주당 문재인 편 방송을 보고

가난한 사람들이 왜 부자를 위해서 투표를 하는가?

보수정당 한나라당(새누리당)의 강남불패 신화, 왜 그럴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