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패드2에서 구글 연락처 주소록, 캘린더 모든 카테고리 항목이 제대로 나오게 연결해서 사용하는 방법

 


설정에 들어가서 Mail, 연락처, 캘린더 항목에 들어가서 계정에서 구글을 추가시키고 나니 뭔가 허전합니다.
가만히 보니 연락처가 없더군요....
그리고 캘린더도 전부 다 가져오는것이 아니라, 기본으로 정해져있는 하나의 카테고리만을 가져오더군요.

여기저기에서 찾아보고, 시행착오를 하면서 겨우 동기화를 하는 방법을 찾아내서 정리를 해봅니다.

우선 위의 계정에서 Gmail의 캘린더는 꺼버리시고, mail과 메모만 그냥 두십시요.


그리고 계정추가를 누르면 위처럼 댜앙한것들이 뜨는데, 그중에서 Microsoft Exchange를 선택합니다.


그리고 나서 이메일에 구글 이메일 주소를 넣고, 서버에 m.google.com 을
사용자이름에 구글 이메일 주소를 넣고, 암호를 넣어주시면 됩니다.


그리고나서 다음같은 창이뜨면 이번에는 메일은 선택을 해제해 주세요.
이미 구글 계정으로 메일을 받도록 해놓았으니 필요없겠지요~


그러고나서 연락처에 들어가시면 구글 연락처에 있는 주소록들이 메모까지 잘 들어가 있는것을 확인할수 있습니다.

다만 Calendar는 아직도 하나의 카테고리만 연결이 되어 있습니다.



사파리로 들어가서 https://www.google.com/calendar/iphoneselect 에 접속합니다.
아이패드에서 치기에는 좀 길다면 http://goo.gl/Ekbaj 이 주소로 접속하시면 됩니다.

그리고나서 내 캘린더의 항목들을 모두 선택하시고, 저장을 눌러주세요.



이번에는 사파리에서 http://m.google.com/sync 이 주소로 접속을 합니다.
그러면 현재 휴대기기에서는 지원되지 않는다고 나오는데, 밑에 있는 언어 변경을 클릭해서 English(US)를 선택하세요~


그리고나면 이러헤 pocketPC와 ipad가 뜨는데, iPad를 선택하시고~


캘린더 부분을 전부다 클릭해 주시면 됩니다.(필요 없는 항목이라고해도 아이패드에서 다시 필터링이 가능하니 가급적 모두 클릭해놓으시는게 좋지 않을까 싶습니다.)
Save를 눌러 저장을 하고, 설정의 Mail, 연락처, 캘린더로 가보세요~
 

캘린더 항목을 찾으시면 이전에 구글계정의 캘린더를 사용했을때는 이메일주소로 되어 있던것이 구글 캘린더의 카테고리명으로 바뀌어져 있습니다.

클릭을 하셔서 기본 카테리를 변경할수 있습니다.


그리고 캘린더로 오면 이처럼 모든 항목들이 제대로 나오는것을 확인할수 있고, 캘린더에서 빼버리고 싶거나 보기 싫은 부분은 체크된것을 해제하시면 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