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마트폰 이용자 10대 안전수칙

 

SmartPhone 보급 증가와 함께 해킹 등 보안 위협 가능성이 커지자 정부가 스마트폰 이용자를 위한 안전 수칙 10가지를 발표했습니다.
이에 따르면 프로그램이나 파일을 내려받을 경우 가급적 스마트폰용 백신프로그램으로 바이러스 검사를 진행하고, 운영체제와 백신프로그램을 항상 최신 버전으로 업데이트해야 합니다.
또한 특정 웹사이트 접속 또는 프로그램 실행 후 이상 증상이 발견되면 악성코드 감염 여부를 확인하고, 블루투스 등 무선인터페이스는 사용하지 않을 경우 꺼놓는 것이 좋습니다



① 의심스러운 애플리케이션 다운로드하지 않기
② 신뢰할 수 없는 사이트 방문하지 않기
③ 발신인이 불명확하거나 의심스러운 메시지 및 메일 삭제하기
④ 비밀번호 설정 기능을 이용하고 정기적으로 비밀번호 변경하기
⑤ 블루투스 기능 등 무선 인터페이스는 사용시에만 켜놓기


⑥ 이상증상이 지속될 경우 악성코드 감염여부 확인하기
⑦ 다운로드한 파일은 바이러스 유무를 검사한 후 사용하기
⑧ PC에도 백신프로그램을 설치하고 정기적으로 바이러스 검사하기
⑨ 스마트폰 플랫폼의 구조를 임의로 변경하지 않기
⑩ 운영체제 및 백신프로그램을 항상 최신 버전으로 업데이트 하기

방송통신위원회(위원장 최시중)는 최근 스마트폰 사용이 급증하고 이와 관련된 보안위협 가능성이 커짐에 따라 스마트폰 이용자들을 위한 ‘이용자 10대 안전수칙’을 발표하였다.

PC와 마찬가지로 악성코드 감염, 침해사고 발생 등의 위험성을 안고 있는 스마트폰은 악성코드에 감염될 경우 정보 유출, 데이터 변조, 금전적 피해, 기기 오작동, 사생활 침해 등의 피해를 입을 수 있으며, 단말기가 이용자 모르게 해커에 의해 조종되거나 공격도구로 악용될 수 있다.

현재 구성·운영 중인 ‘스마트폰 정보보호 민·관 합동대응반’에서 마련한 이용자 10대 안전수칙은 스마트폰 관련 악성코드 감염, 침해사고 발생 등의 보안위협을 사전에 예방하고, 이상증상 발생 시 피해를 최소화 할 수 있도록 하는 대응수칙을 안내하고 있다.


문제는 저런것이 쉽지 않다는것이 문제고,
과연 저것은 만든 사람들은 스마트폰을 그러게 사용할까라는 의문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