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BS 경인TV - 코미디多, 웃자GO (사진보기)

 

우연히 보게 되었는데, 요즘에 개그야, 웃찾사, 개그콘서트등의 스텐딩 코메디가 아니라, 옛날에 유행하던 정통 코메디식으로 도전하는 코미디방송...
이봉원, 강유미 등 개콘에서 안보이는 많은 개그맨들이 출연을 하는데, 아직 시작이라서 그런지 큰웃음보다는 새로운 시도의 시작인듯한 느낌이 들었던...


http://www.obs.co.kr/perprogram/ProgramMain.aspx?pgmid=E090300002

코미디多, 웃자GO 기자간담회
이봉원 “12년 만에 콩트 코미디 부활시켜 웃음 줄 것”

출연진-2.jpg

코미디언 이봉원이 12년 만에 콩트코미디를 부활시키며 온 국민을 웃기겠다고 야심찬 계획을 밝혔다.

이봉원은 10일 OBS경인TV 스튜디오에서 열린 '코미디多, 웃자GO'(연출 유진영 이하 웃자고)에 출연해 "항상 공개 방송만 하다가 오랜만에 비공개 코미디를 하니 뭔가 하고 있는 것 같다"며 "비공개 세트 코미디는 세트 제작이 힘들고 품이 많이 든다. 어른들이 웃으면 아이들도 웃게 마련이다. 시청자들에게 오랜만에 신선한 웃음을 선사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날 웃자고 기자간담회에는 4째를 임신한 김지선도 함께했다.
김지선은 "녹화를 진행하면서 내 몸에 아직 콩트의 피가 남아있다는 것을 느꼈다"며 콩트가 보고 싶고 그리웠나 보다. 녹화를 진행하면서 이전에는 느끼지 못했던 새로운 나를 발견하는 것 같아 기분이 좋다"고 말했다.

또 김지선은 임신한 몸으로 코미디를 하기란 쉽지 않을 것 같다는 질문에 "몸을 사리는 편이 아니다. 네번째 아이니 화장실 가듯 순풍 낳을 것"이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정통 코미디 부활을 알리는 웃자고는 이봉원, 김지선, 김한석, 김대희, 강유미, 윤성호 등 연기파 코미디언들이 총 출동하며, OBS경인TV 공채 1기 개그맨들이 활약할 예정이다.

웃자고는 오는 12일 저녁 11시 20분에 방송될 예정이다.

기 존의 코미디가 스텐딩 코미디이고, 휘발성 있는 공연 형식을 띠고 있다면 ‘웃자고’는 웃음과 동시에 여운을 남기는 과거 정통 콩트를 표방한다. 특히 ‘웃자고’는 정치, 경제, 사회, 문화 교육 등을 풍자해 웃음을 유발한다는 계획이다.

이를 위해 ‘웃자고’에서는 정통 콩트를 고집하는 코미디언 이봉원을 중심으로 김대희, 김지선, 김한석, 강유미 등이 총 출동할 예정이다.


코미디 多웃자GO!

다 양한 코너도 준비돼 있다. 총 9개의 코너 가운데 주목되는 것은 ‘청춘을 돌려다오’다. 이봉원, 김지선, 김한석, 윤성호 등이 출연해 주인집과 셋방살이를 하는 가족간에 벌어지는 해프닝을 다룬다는 계획이다. 특히 ‘청춘을 돌려다오’는 70~80년대 어려운 시절을 회상하면서 “그때는 그랬지”라는 말이 절로 나오며 웃음을 유발할 것으로 기대된다.

아울러 ‘아빠는 철부지’라는 코너는 김대희와 김응태가 출연해 철부지 아버지와 똑소리나는 아들간의 벌어지는 엉뚱한 대화가 시청자들에게 웃음을 선사할 것으로 예상된다.

이 밖에도 국회를 패러디한 ‘국희네’, 강유미가 출연하는 ‘오지랖 미스강’, 이장님의 고독을 다룬 ‘워낭리 소리’, 청년백수들의 고민을 담은 ‘신화창조’, 사회에서 연인사이였던 이들이 군대에 들어와 사랑을 만들어가는 ‘여장교와 김이병’ 등이 일요일 밤에 신선한 웃음을 제공한다.